‘고양 싱크홀’ 후폭풍… 병원·학원 등 78곳 영업 중단

지하철 3호선 마두역 인근 건물 지하 기둥균열과 주변 도로 지반침하로 여러 피해가 나타나고 있다. 우선 ‘건물사용제한명령’이 내려지는 바람에 해당 상가건물에 입주한 임차인들은 영업손실을 입을 수밖에 없는 처지로 몰렸다. 지하3층, 지상7층 규모의 해당 상가건물에는 치과·안과·신경외과·정신과 등의 병원과 요가…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