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만배 손아귀 윤석열” vs. “대장동 공범자 허풍”

“윤석열이는 형이 가지고 있는 카드면 죽어.” 이 한마디로 정치권이 또다시 공방을 벌이고 있다. 민주당 측은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의 핵심인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씨가 정영학 회계사와 나누며 한 이 발언을 두고 “김만배 손아귀에 든 윤석열”이라며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를 공격하고 나섰다. 이에, 국민의힘 측은…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