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숙 여사, 베이징 패럴림픽 선수단에 “이미 우리 모두의 영웅”

김정숙 여사는 22일 ‘2022 베이징 동계패럴림픽’에 참가하는 대한민국 선수단에게 “영웅의 출발은 용기를 갖는 일이라고 했다”면서 “‘할 수 없다’는 말보다 ‘할 수 있다’는 말을 선택하고, 자신 안의 힘을 믿고 자신의 한계를 끝없이 넘어서며 지금 이 자리에 도달한 선수 여러분! 여러분은 이미 우리 모두의 영웅이다”라고…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