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오미크론, 우세종 되는 건 시간문제… 긴장 상황”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코로나19와 관련해 “방역 당국도 최선을 다해 관리하고 있지만, 국내에서도 오미크론 변이가 우세종이 되는 것은 결국 시간문제일 것”이라며 “매우 긴장하고 경계해야 할 상황이다. 우리로서는 마지막 고비가 될지도 모른다”는 우려와 함께 긴장감을 늦추지 않을 것을 강조했다.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