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모두까기 “김종인·대장동 보면 양당은 한몸”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가 19일 “김종인씨가 국민의힘 선대위원장으로 오신다는데 어떻게 원래 민주당에서 대표하시던 분이 가겠나”라며 “양당의 대의기능 자체가 무너진 것”이라고 비판했다. 심 후보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를 향해서도 “양당은 34년 동안 번갈아 권력을 잡으며 한몸이 됐는데, 그 기득권을 적나…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