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명률 델타 0.7%·오미크론 0.18%, 오미크론 1/4 낮다”

오미크론 변이 유행 확산이 본격화된 지난해 12월부터 최근까지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의 치명률은 이전 델타 변이보다 4분의 1가량 낮은 것으로 분석됐다.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는 22일 오전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지난해 12월 이후 델타형 및 오미크론형 변이가 확정된 6만7207명을 대상으로 연령표준화 중…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