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 ‘군대 진입’ 초강수에… 바이든, 제재 명령 ‘맞불’

우크라이나를 둘러싸고 미국·유럽 등 서방과 맞서고 있던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동부의 친러시아 분리주의 지역의 독립을 승인하고 군 진입 명령을 내리는 초강수를 던졌다.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는 러시아의 결정을 강력히 규탄하며 제재에 나섰지만, 뾰족한 해결책을 찾지 못하고 있다.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2…

기사 더보기